9: 한국에서 어학연수 효과보기

첫 번째 질문: 해외 관광으로 가서 몇 개월 살아도 영어 실력에 도움이 될까요?
실력향상엔 별로 도움이 안 됩니다. 물론 ‘해외관광을 가니까 그래도 영어를 조금 쓰지 않을까? 영어권 국가에 가면 아무래도 영어를 쓰지 않을까?’ 생각하시는데요. 그렇다면 외국인과 대화할 수 있는 기회가 하루에 몇 분이나 될까요? 마트에 갔을 때, 관광지에서 외국인과 잠깐 했던 말들을 다 합친다고 해도 그 시간이 굉장히 짧을 겁니다. 혹은 어떨 때는 하루 종일 밖에 돌아다녔는데도 불구하고 본인이 영어로 말한 것은 한마디 또는 두 마디 정도인 적도 있을 겁니다.

9e2f095f8320456f9dac01c84164829b_20130826010115

그렇지만 자극은 굉장히 많이 받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외국 사람들이 저렇게 생활을 하는구나, 저렇게 말을 하는 구나’라는 것을 직접 가서보게 되면 아무래도 tv나 라디오 등에서 간접적으로 경험하던 것과는 느끼는 것이 정말 다르고 외국 사람들과 안 되는 영어로라도 조금 해본다면 자극이 굉장히 많이 됩니다. ‘나에게 영어가 진짜 필요한 이유를 이제야 알았다. 내가 이 사람들과 대화를 하고 이 사람들을 알기 위해서 영어가 필요한 거구나’라는 것을 많이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영어실력향상 면에서는 도움이 없다고 봅니다.

두 번째 질문: 한국에서 현지 어학연수 다녀온 효과를 볼 수는 없나요?
한국에서도 어학연수 다녀온 효과 볼 수 있습니다. 한국에 있더라도 외국인과 영어로 자주 말할 수 있는 환경에 있다면 외국에 있는 것과 다름이 없습니다. 굳이 해외에 나가지 않더라도 한국에서 외국인과 자주 대화할 수 있는 환경에 있다면 영어실력 향상에 도움이 많이 됩니다. 그렇지만 이 방법은 모든 사람들에게 해당되는 것은 아니고 어떤 특정 기회가 주어지는 경우에만 해당이 될 것입니다.

하지만 모든 사람들에게 해당이 될 수 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바로 온쿱영어 같은 곳에서 외국인 강사들과 1:1로 영어 대화를 하는 방법입니다. 저도 외국인 강사들, 미국인, 캐나다 친구들과 온라인으로 가장 많이 대화를 합니다. 저는 그렇게 한지가 벌써 6년 정도가 됐습니다. 제가 정말 영어왕초보로 아무것도 몰랐을 때에는 영어 회화학원도 다녀보고 이것저것 다 해보았지만 아무리 해봐도 효과가 없는 것이 느껴졌습니다. 그래서 말하기위주, 대화위주로 할 수 있는 영어공부방법을 찾게 되었고 그렇게 처음에 찾게 된 것이 바로 전화영어였습니다. 그런데 수강료가 너무 비쌌습니다. 제가 처음에 전화영어를 했을 때는 하루에 10분씩 주 5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기간은 4주 10만원이었습니다. 그러다가 화상영어를 알게 되었고 좀 저렴한 곳을 찾는다는 게 그 때 당시 50분 수업에 약22만원~25만원이었습니다. 그런데 온쿱은 50분 수업에 11만2천원입니다. 3개월로 하면 더 저렴하고요. 제가 온라인 화상영어로 영어실력 향상에 효과를 많이 봤기 때문에 어떻게 하면 좀 더 저렴하게 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 까 찾다가 결국 제가 사업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저렴하게 외국인과 영어로 대화할 수 있는 기회가 분명히 있음에도 불구하고 하지 못하는 경우는 제가 보기에는 돈이 없어서라고 보이지는 않습니다. 왜냐하면 10만원 못 낼 사람은 없다고 봅니다. 10만원내고 1:1강사와 50분간 대화하는 건데 학원에 가서 그냥 죽치고 앉아있는 것도 아니고 학원은 다녀오는 시간도 걸립니다. 하지만 온쿱영어는 집에서 자기가 원하는 시간에 강사와 1:1로 50분씩 대화할 수 있습니다. 그건 전부다 자기 시간입니다. 아시다시키 학원에 가면 강사랑 1:1로 대화할 수 없습니다. 그렇기 대문에 학원에서 본인이 영어로 말할 수 있는 시간은 굉장히 적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렇게 되면 정말로 효과볼 수 없습니다.

awe

반면에 온쿱에서는 정말로 많은 시간을 여러분께 제공해드리고 있습니다. 한국 현지에서 어학연수 다녀온 효과를 충분히 볼 수 있습니다. 사실 어학연수 가서도 1:1강사와 대화를 많이 해봐야 4시간이고 정말 많이 하면 5~6시간입니다. 외국으로 나갈 때는 돈을 정말 많이 지불할 각오를 하면서 한국현지에서 온라인으로 할 수 있는데도 불구하고 거기에는 왜 돈을 아끼는지 모르겠습니다. 저도 초반에는 영어를 거의 하지 못하다보니까 외국인 친구를 사귀는 것도 엄두를 내지 못했었습니다. 그래서 처음에는 온라인 강사들과 1:1로 대화를 정말 많이 했습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많이 할 때는 하루에 3시간도 했었습니다.

그리고 온쿱영어는 본인이 원하는 시간에 공부를 할 수 있기 때문에 본인이 하는 일이 있다거나 학교에 다니더라도 상관없습니다. 수업은 오전 6시부터 새벽 12시까지 이루어집니다. 본인이 원하는 시간만 선택하면 됩니다. 이렇게 국내에서 효과적으로 영어를 공부할 수 있는 방법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아직까지도 기존에 한국의 영어공부법에서 많이 벗어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저는 온라인을 통해 외국인 강사와 1:1로 대화를 자주 하고 온라인으로 외국인 친구도 사귀어서 대화를 자주하면서 성공한 사례들을 굉장히 많이 봤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에서도 충분히 어학연수를 갔다 온 것보다도 더 많은 효과를 볼 수도 있습니다. 자기 노력여하에 따라서 1:1강사와 대화하면서 지식적인 면은 제가 매번 강조하지만 본인이 조금 공부하기도 하고 또 그것을 1:1강사와 대화하면서 사용하면서 실력이 늘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이러한 방법으로 접근해보시길 강력 추천 드립니다.

세 번째 질문: 영어 유치원 때부터 배우면 더 잘 할까요?
정답은 맞습니다. 저희가 받는 가장 어린 연령대가 초등학생입니다. 그 이하로는 컴퓨터를 보고 집중을 못하기 때문에 대부분의 수강생들이 최저연령이 초등학생입니다. 그런데 그 초등학생들을 쭉 보면 영어유치원을 다녔던 아이와 다니지 않았던 아이가 실제로 많이 차이를 보입니다.

 1dce3ac9ac3869ab8b23bc0da3afa840

유치원생들에게는 문법을 가르치기 않기 때문에 영어유치원에서는 100% 다 말하기와 듣기로만 진행된 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영어유치원을 다녔던 아이들은 확실히 영어를 잘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영어유치원들이 저렴하지는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효과가 있다고 해도 조금 망설이게 되는 건 분명한 사실입니다. 그렇지만 유치원 때는 문법으로 공부할 수 있는 나이가 아니기 때문에 말하기, 듣기위주로 교육이 이루어질 것입니다. 그래서 그 아이들이 초등학교에 들어가서 지루하게 영어를 배우게 되더라도 영어유치원에서 배워놓은 것이 있기 때문에 덜 지루 하게 받아들일 테고 또한 다른 학생보다는 조금 더 쉽게 영어에 접근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글엔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의 주인공이 되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