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영어말하기 공부는 언제부터 하는 게 좋을까요?

SpeakingAirline

영어말하기를 언제부터 시작하는 게 좋은지 질문을 주셨는데요. 제가 생각했을 때 영어말하기를 연습하기에는 초등학생 때가 제일 좋고 점차 나이가 들면 들수록 조금씩 더 힘들어 집니다. 물론 나이가 많다고 해서 전혀 못한다는 것은 아니지만 나이가 어린 사람이 훨씬 더 유리하게 됩니다. 어릴수록 듣고 말하는 능력이 더 좋습니다.

사실 저는 언어에 성장판이 있다고 믿는 사람인데요. 물론 그렇다고 해서 우리의 키가 어느 순간이 되면 더 안 자라듯이 언어도 멈춘다고 생각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언어의 성장판이 있기 때문에 어릴 때 영어를 배울수록 좋습니다. 특히 초등학생 같은 경우에는 원어민이 말하는 것을 듣는 대로 입으로 말을 할 수가 있습니다. 반면에 어른들은 들은 대로 입으로 말하는 것이 잘 되지 않습니다. 아무리 말하기를 연습해도 발음이 여전히 한국적인 이유는 혀의 근육이 한국말에 적합하게 굳어졌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저 같은 경우에는 발음을 연습할 때 발음에 따른 혀의 위치를 알려주는 그림을 보면서 했습니다. 특히 제일 어려운 발음 중에 하나는 “R, L”이 같이 붙어있는 단어인데요. 예를 들어 한국 사람들에게 “girl”을 발음해보라고 하면 제대로 발음하는 사람을 보기가 힘듭니다.

그리고 발음도 물론 중요하지만 말하기에서 제일 중요한 것은 소통으로, 문장을 입으로 꺼낼 수 있느냐 없느냐의 차이입니다. 초보, 중급 그리고 고수의 차이를 설명 드리자면 초보는 말을 할 때 단어만 툭툭 던지고 문장으로 말을 이어나가지 못합니다. 그야 말로 5살 애기처럼 단어만 툭툭 던지며엄마, 이거 줘.” 이런 식으로 말을 하게 됩니다. 그러다가 중급이 되면 7, 8살 아이들처럼엄마 나 저기에 있는 사탕 좀 줘.”라고 말할 수 있게 되고요. 그리고 고수가 되면 자기 기분을 설명하면서내가 그 때 먹었던 사탕이 생각이 나는데 정말 맛있었어. 저기 사탕가게가 있는데 같이 가서 먹어보지 않을래?”라고 자연스럽게 여러 개의 문장을 쭉 이어지게 말할 수 있게 되면 고수레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일단 초보자라면 말하기 연습을 하기 위해 말을 많이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본인의 머리 속에 문장에 대한 이해를 채우는 것이 더 중요합니다. 문장에 대한 이해가 없어서 입으로 꺼낼 수 없다면 아무 의미가 없기 때문입니다. 즉 입으로 꺼낼 수 있어야지만 말하기 연습을 할 수 있습니다. 머릿속에 가지고 있는 지식만큼 문장에 대한 이해만큼 말을 할 수 있는 것이지 본인이 가지고 있는 이해보다 말을 더 잘할 수는 없습니다.

사실 한국에서는 말할 곳이 많이 없습니다. 그리고 한국 사람과 영어말하기를 한다고 해도 굉장히 어색하죠. 그래서 외국인과 대화하는 게 가장 좋은데 제가 보기에는 한국에서 특히 시간 없으신 분들께 가장 좋은 방법은 온쿱처럼 외국인과 1:1 대화를 할 수 있는 곳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온쿱에서는 스카이프를 통해서 외국인 강사님과 서로 얼굴을 보면서 대화할 수 있습니다. 사실 저는 5년 이상 그렇게 해왔구요. 제가 주로 대화하는 사람들은 필리핀 사람들 그리고 미국사람들인데 정말로 하루에 최소 1시간 많이 할 때는 2시간 정도 영어로 대화하고 주말에는 전혀 안 합니다. 그렇게 몇 년 동안 꾸준하게 계속 하다 보니까 영어로 말한 양이 어마어마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여기서 문제점은 한국에서 여러 업체들이 화상전화를 운영하고 있는데 대부분 수업료가 주 5회 하루 10분씩 10만원입니다. 참 어이가 없는데요. 솔직히 말해서 10분 가지고 얼마나 영어실력이 늘겠습니까. 그런데도 대부분의 업체들은 하루에 10분씩 대화하도록 프로그램이 짜여져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온쿱이라는 사업을 시작하게 된 것입니다. 온쿱은 현재 자그마치 50분 수업에 수업료가 11만원밖에 안합니다. 매일 매일 50분씩 한 달에 11만원이면 솔직히 일반 학원가는 것보다 훨씬 저렴하고 효율적입니다. 왜냐하면 학원 같은 경우에는 원어민강사와 주3회 한 달 수강료가 15만원~20만원 이상입니다. 그리고 다른 학생들도 많기 때문에 1:1대화가 불가능하죠. 그런 식으로는 절대 영어가 늘 수 없습니다. 학원에서 1시간 동안 말을 많이 해봤자 한 두 마디 일 것입니다. 하지만 화상영어 같은 경우에는 제가 직접 해서 효과를 봤기 때문에 사업을 시작하게 되었고온쿱에서만 유일하게 11만원에 50분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기 때문에 제가 사람들에게 더 알려드리고 싶은 것입니다.

여러분이 어디에 있든지 상관없습니다. 저희 수강생 중에는 캐나다에서 어학연수 중이신 분, 호주에서 워킹 홀리데이를 하시는 분, 미국에서 대학 준비하시는 분 그리고 미국에서 이미 대학을 다니시는 분도 계십니다. 왜냐하면 해외에 있다고 하더라도 1:1로 외국인과 50분씩 대화할 만한 곳이 없기 때문입니다. 본인의 얘기를 많이 들어주고 본인이 말한 문장을 교정해주는 곳은 어디에도 없습니다. 그리고 외국인 친구랑 만난다고 해도 영어를 늘기 위해서 대화를 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해외에 거주하시더라도 온쿱을 많이들 이용하고 계십니다..

결론을 말씀 드리자면 우선 온쿱닷컴으로 가셔서 거기서 원하시는 강사를 한 분 선택하세요. 그런 다음 매일 매일 말하기 연습을 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문장을 뽑아내는 능력이 있어야 하는데요. 그 능력을 기르기 위해서는 문장을 이해할 수 있어야 합니다. 그래서 문장의 이해를 쌓기 위해 제가 항상 추천해드리는 Grammar in use basic 책을 활용하시거나 그 책처럼 예제가 많고 자연스럽게 문장구조를 익힐 수 있는 책을 본인이 직접 찾아서 공부하셔도 좋습니다. 본인에게 맞는 것을 찾는 게 가장 중요하니까요. 그리고 공부하시면서 동시에 온쿱에서 외국인 강사님과 1:1로 말하기 시작하세요. 교재선택이 어려우세요? 그럼 일단 시작하세요. 강사님께서 여러분께 알맞은 교재를 선정해주십니다. 그렇게 문장에 대한 이해를 쌓으시면서 온쿱닷컴에서 말하기를 오랜 시간 꾸준히 하시면 영어실력이 많이 느실 겁니다.

이 글엔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의 주인공이 되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