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 듣기능력 향상 꿀팁

듣기는 시간이 약인거 같습니다. 인풋을 많이 넣어줘야하고 안들리는걸 중심적으로 들으려합니다.들리는걸 들어봤자 앞으로 나아가는게 아니라 그자리에 있는 느낌입니다.악센트같은 경우도 카크니악센트나 유캔쓰의 조디악센트라 해가지고 처음엔 잘 안들리더라구요,그런 배우들 찾아가지고 영화를 보면 중간 중간 텀이 기니까 유투브에 그 배우 인터뷰를 구글에서 유투브를 mp3 로 바꿔주는 파일로 바꾼 다음 핸드폰에 넣어 수시로 듣고있습니다. 77번째 게스트 Sungjin Bae 저는 미드를 많이 본다고 말씀을 드렷는데 미드를 보면서 듣기능력이 향상 됐던거 같습니다.처음 볼때는 영문 자막을 없이 보면서 제가 어느정도 들을 수 있는지 보고,두번째 볼때는 영문 자막을 통해 어떤 말을 했는지 알게되고 보면서 제가 쓰고 싶은 문장들을 적어두고 연습을 하면서 암기를 하기도 했습니다. 78번째 게스트 Sue Hwang BBC나 CNN같은 채널을 자주 들으려 합니다. 저는 아이폰을 써서 팟캐스트를 찾아보면 좋은 방송국이굉장히 많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아만 푸어 라는 여성 진행자가 있습니다. 그분 같은 경우는 명사를 초청해서 화상으로 인터뷰 형식으로 방송을 합니다. 엄청 길지도 않고 20~30분 밖에 안됩니다.하루에 하나씩만 들어도 제가 몰랐던 표현들을 더 알수있던것 같습니다. 79번째 게스트 Gwanghyeon Gim 보통 대학생 분들은 토익 기준으로 많이해서 저 역시도 토익을 통해서 처음 평가를 받았습니다.저같은 경우는 mp3에다 반복해서 듣고, 보통은 CNN을 오래들으라하는데 CNN은 너무 비판적이고 사건 사고위주라 저는 차라리 유투브도 많이 보고 테드 같을걸로 들으면 클리어하게 잘 말하는 사람이 있는데, 이사람 말투,어휘구사력이 괜찮다 싶으면 여러번 반복해서 들었습니다. 그 내용 자체도 좋기 때문에 어떤 산업에대한 인사이트도 없고 그 다음에 그 사람 발음이 친숙해지니까 그 나라 사람이 이야기하는 발음이 어느정도 감이옵니다. 실질적으로는 테드나 유투브 동영상으로 봤고, 부가적으로는 토익 리스닝 mp3를 반복하여 들었습니다. 81번째 게스트 Brian Yoo 듣기가 보통 뉴스같은걸 많이 청취하실텐데 저는 그 방법도 거부감이 들었습니다. 너무 어려워보였거든요.그래서 가장 많이 들을수 있는게 영어 노래라 생각햇습니다. 처음에는 멜로디를 익히지만 멜로디를 한번 듣고 나서 가사가 궁금해져 가사를 찾아서 바로 그 뜻을 알아보고 또 멜로디랑 연관시켜보면서 새로운 표현이 나오면 그 자리에서 익히도록 노력을 했습니다.자주 듣는게 가장 중요하다 생각해서 짧지만 강렬한 노래가 좋다 생각합니다. 82번째 게스트 Wendy Choo 평소에는 일단 영어 듣기 책으로 평소에 하시던 것처럼 열심히 공부를 하시고, 어느정도 레벨을 올린 …